[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 군위교육지원청은 지역 내 청소년 보호시설을 방문해 청소년 보호시설 입소 특수교육대상학생 및 시설종사자를 대상으로 ‘The 다가감 서포트’ 행사를 실시했다고 지난 25일 밝혔다.이번 행사는 지역 내 청소년 보호시설 ‘성바로오청소년의집’을 방문해 해당 시설에서 보호하고 있는 특수교육대상학생에 대한 생활환경 점검, 및 통합교육 지원방안에 대한 모색을 위해 실시됐다.도한 지원청은 청소년 보호시설과 상호 협력해 특수교육대상학생들의 교육권 보장, 인권 보호 및 정서적 안정을 위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송경란 교육장은 “지역사회와 함께 현장 중심 교육기회 제공을 확대하고 특수교육대상학생의 사회통합이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청소년 보호시설과의 연계 및 지원 강화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