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 군위군 소보면 탁구 동우회는 지난 20일 소보면 복지회관 2층 회의실에서 20명이 모여 창단을 위한 모임을 가졌다. 이날 모임에서는 손이수 창단추진위원장을 소개로 회원소개를 하고 회칙, 신입회원 가입 등을 논의했다.손이수 위원장은 “동우회를 만들게된 동기는 어떤 운동이든 쉽게 접하지 못하는 현실속에 그나마 쉽게 접근할 수 있는게 탁구이기에 주민들과 의논 끝에 결성하게 됐다"며, "탁구라는 매개체로 체력증진과 주민들간 소통의 자리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진열 군수는 “소보면이 중심이 돼 이러한 동우회가 많아야 군민의 삶의 질이 높아지기 때문에 행정적 지원이 필요하면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하고, 스포츠를 통해 화합하고 아름다운 변화 희망찬 군위를 만들어 가는데 함께 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