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 (사)군위군 자원봉사센터는 지난 14일 접근성이 취약한 마을을 방문해 재능 나눔 자원봉사활동을 진행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소보면 복성리 마을회관에서 `찾아가는 이웃사랑 자원봉사’ 사업을 진행했다. 이날 마을 주민 및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손사랑회, 그리담, 삼육칼갈이봉사단, 자연사랑연합 군위지회, 소보면 적십자봉사회, 개인봉사자들이 참여해 재능 나눔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경북도종합자원봉사센터에서는 이동세탁서비스 차량을 지원해 마을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세탁하기 힘들어 겨우내 묵었던 이불과 담요를 세탁해드리는 생활편의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군위군보건소에서는 혈당 및 혈압체크 등을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상태를 검진했다.장근종 센터장은 “오늘 참여해주신 자원봉사자들과 진행에 많은 도움을 지역 주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자원봉사자들과 마을주민들이 함께 어울리며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