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 군위군 의흥면 여성자원봉사대원들이 지난 13일 ‘건강한 반찬나눔봉사’ 활동을 펼쳤다. 의흥면 여성자원봉사대는 이 활동을 시작으로 월 2회 지속적으로 독거노인, 장애인 등 9가구에 밑반찬을 만들어 전달하면서 안부를 확인하고 있다. 황호분 팀장은 “어려운 이웃들의 건강한 식생활을 돕기 위해 정성껏 반찬을 만들고 있으며, 이웃과 지역사회에 조금이나마 필요한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서정화 의흥면장은 “의흥면 여성자원봉사대의 봉사활동에 감사드리며,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지역공동체를 만드는데 앞으로도 적극 협력해 주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