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종수기자] 올해초부터 시작된 고향사랑기부제가 출향인들과 외지인들에게 입소문이 나면서 군위군 고향사랑 기부제에 연일 기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2일 재부산의흥면향우회 박정목 前회장을 비롯해 재부산의흥면향우회 회원들이 고향사랑기부제에 200만원을 기탁하며 군위군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했다. 박정목 前회장은 의흥면 출신으로 “부산에 거주하는 의흥면향우회 회원들이 멀리서나마 군 지역발전에 도움이 되고자 이번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하게 됐다”고 전했다. 김진열 군수는 “고향사랑기부제가 출향인들과 외지인들에게 입소문이 나면서 고향사랑기부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해준 재부산의흥면향우회 박정목 회장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