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지역 자동차부품회사 ㈜화진의 조만호(64) 대표이사가 29일 1억원 이상의 고액 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 조 대표는 아너소사이어티 멤버로는 경북 3번째이고 전국 85번째이다. 조 대표는 이날 영천시장실에서 1억원을 기부하는 약정서를 작성하고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인증서를 받았다. 그는 "지역 주민의 도움으로 사업을 일구었다"면서 "경기 악화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이 도움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영천=김일만기자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