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동수기자] 안동시와 안동경찰서가 ‘안전’을 바탕으로 ‘국민의 행복’을 국정운영 최우선과제로 선정, 추진하고 있는 `4대 사회악과 강·절도 등 생활 침해 사범`을 근절함으로써 범사회적 추진역량을 결집하기 위해 지난 17일 안동경찰서 회의실에서 지역사회 안전위원회를 개최했다. 지역사회 안전위원회는 어린이와 여성, 청소년,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보호와 지역치안의 안전에 대한 협의를 위해 2008년 3월 창립, 2011년 4월 안동시 지역치안협의회를 안동시 지역사회안전위원회로 격상해 매년 운영하고 있다.위원회는 안동시장을 비롯해 경찰서장, 시의회 의장, 교육장, 법률전문가, 치안전문가, 아동과 여성, 청소년, 노인, 장애인을 대변할 위원 등 모두 22명으로 구성돼 있다.이날 위원회에는 범죄로부터 약자를 보호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또 안동지역 교통사고 예방과 원활한 교통 소통, 기타 지역사회 안전과 발전을 위한 다각적인 의견과 협조요청도 오갔다.안동시와 안동경찰서는 이날 회의에서 도출된 의견을 종합해 지역사회 안전과 사회적 약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마련해 나갈 예정이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