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박동수기자]안동시의회 총무위원회(위원장 권광택)는 제174회 안동시의회 제2차 정례회를 3일 앞두고 17일 주요 사업장을 방문해 사업 추진 상황을 꼼꼼히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방문지는 ▲ 안동시 CCTV 통합관제센터 ▲ 강남어린이도서관 ▲ 여성복지회관 ▲ 권정생 어린이문학관 ▲ 하회마을 ▲ 도산면 보건지소, 온혜진료소 ▲ 유림문학 유토피아 조성 현장 ▲ 세계 유교 문화공원 조성 현장 및 한국문화 테마파크 조성 현장 ▲ 선성현 문화단지 조성현장 등 9개소이다.이날 현장방문에서는 집행부로부터 사업추진 현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사업 추진 상 문제점과 애로사항 등을 청취한 후 관리 운영 실태를 파악해 개선방안을 제시했다.권광택 위원장은 “이번 주요사업장 방문을 통해 집행부에서 추진 중인 주요사업에 대하여 문제점은 없는지 직접 확인하고 현장에서 나타난 문제점에 대해서는 대안을 마련하고 개선될 수 있도록 2015년도 행정사무감사와 2016년도 예산안 심의 등에 적극 반영 하겠다”고 밝혔다.한편, 안동시의회에서는 각종 현안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으로 시민들의 복리증진을 위해 수시로 지역 내 주요 기관 및 사업장을 방문하는 등 현장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제보하기
[메일] jebo@ksmnews.co.kr
[전화] 070-7198-8884
[카카오톡] 경상매일신문 채널 검색, 채널 추가
유튜브에서 경상매일방송 채널을 구독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