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매일신문=이태헌 기자]대구시는 오는 24일 대구 주행시험장에서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자동차 튜닝산업 활성화를 위한 ‘제2회 산업통상자원부 장관배 튜닝카 레이싱 대회(부제: 대구튜닝카 페스티벌)’를 개최한다. 튜닝 자동차 경주 대회는 해외에서 드래그 레이싱이란 이름으로 알려져 있으며 미국을 중심으로 인기 모터스포츠로 자리 잡고 있다. 이번 튜닝카 레이싱 대회는 페스티벌 형식으로 개최해 일반인들의 자동차 튜닝문화에 대한 인식 변화를 유도하며 아울러 모터스포츠 및 튜닝산업의 고부가가치화와 경쟁력 확보 추진, 자동차 부품업체들의 개발 동기 부여, 소비자들의 의견 반영 및 기초 기술개발의 연결 통로 역할을 수행하고자 한다. 또 자동차 튜닝 엑스포를 설치하고 튜닝업계 관계자 네트워킹 등의 부대행사를 병행 개최해 튜닝산업을 활성화하는 계기를 마련하며 일반 관람객의 체험을 위한 다양한 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튜닝카 레이싱 경기는 4개 클래스(Class)로 나눠서 진행하며 각 Class별 경기는 토너먼트로 최고속도를 기록한 차가 우승하는 방식으로 진행돼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산업부와 대구시는 대회 개최를 위해 대회공고와 참가자 신청을 페이스북을 통해 종목별로 선착순으로 접수(10.1.~1 0.14.)하고 있다.(https://www.facbook. com/DTF2015) 대회 종목 중 슈퍼클래스 참가팀은 접수 하루 만에 마감되는 등 참가자 접수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으며 대회 영상은 페이스북과 유투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될 예정이다.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댓글0
로그인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등록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복구할 수 없습니다을 통해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
  • 추천순
  • 최신순
  • 과거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