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12-18 오전 12:43: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 대학교

한동대, 추상미 감독을 홍보대사로 위촉


정승호 기자 / phcgn@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2일
한동대 장순흥 총장이 지난 8일 총장실에서 추상미(왼쪽) 감독에게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상매일신문=정승호기자]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는 지난 8일 배우 겸 영화감독 추상미 씨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추 감독은 “제가 좋아하고 평소 관심을 두고 있던 한동대의 홍보대사가 돼 정말 감사하고 영광이다”며 “통일 한국을 위해 어떤 콘텐츠를 만들 수 있을지, 하나님이 주신 소명을 이루는 과정을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추 감독은 영화제작과 함께 기독교인으로 남북 청년 모임인 ‘모자이크 공동체’를 이끌고 있다.
이 모임은 문화예술단체로 주일 오후 탈북 청년들과 예배와 북한을 위해 기도하고, 강사를 초청해 강의를 듣는 등 통일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기도 한다.
한동대는 ‘통일을 준비하는 대학’이라는 모토로 통일이 한반도라는 지역적 문제일 뿐 아니라 전 지구적 문제로 학제 간 다양한 연계 연구와 교육이 필요한 분야라는 인식을 가져왔다.
‘세상을 바꾸는 10대 프로젝트’의 하나로 통일 한국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한동대는 교내에 관련 연구소와 센터를 설립하고, 외부 기관과의 통일사업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맺으며 평양과학기술대학교와는 실질적인 협력을 강화하고 최근 DMZ 인근에 ‘한동통일센터’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추 감독은 북한 출신 한국전쟁 고아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폴란드로 간 아이들’이라는 제목의 영화를 제작했다.
 2018 부산국제영화제 와이드앵글 다큐멘터리 쇼케이스 부문에 공식 초청된 이 영화는 깊이 있는 메시지와 의미 있는 소재, 높은 완성도 등을 인정받아 화제가 되고 있다.
정승호 기자 / phcgn@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2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인사 결혼 부음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