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09-21 오전 12:30: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교육 > 대학교

한동대 재학생, 골라 듣는 강의 폭 넓어진다

통일 준비와 조망 등 3개 추가
정승호 기자 / phcgn@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4일
왼쪽부터 송인호,김영섭,손화철 교수
[경상매일신문=정승호기자]  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는 지난해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이하 K-MOOC, 케이무크) 선도 대학으로 선정된데 이어 올해 세 가지 새로운 강의를 추가로 개설했다고 13일 밝혔다.
한동대에 따르면 올해 새로 개발한 강의는 ▲통일 한국 준비와 조망(법학부 송인호 교수 외 6명) ▲파이썬으로 배우는 기계학습 입문(전산전자공학부 김영섭 교수) ▲서양철학산책(글로벌리더십학부 손화철 교수)로 한동대는 기존 K-MOOC 강의까지 모두 6개 강의를 제공한다.

한동대 교수 7명의 팀티칭으로 진행하는 ‘통일 한국 준비와 조망’은 통일 문제를 다양한 학문의 관점에서 고찰하고, 바람직한 통일관 및 수강생의 전공 분야에서 통일을 준비할 수 있도록 학습하는 교양 수업이다.
이 강의는 남북 관계의 이해, 통일의 방법, 북한의 경제와 기술 현황을 바탕으로 통일을 이해하고, 북한 이탈 주민들의 심리 정서적 적응을 돕는 방법과 한반도와 관련된 국제관계를 배우게 된다.

김영섭 교수의 ‘파이썬으로 배우는 기계학습 입문’은 프로그래밍 언어 파이썬에 기초해 기계 학습의 원리 및 적용을 배우는 강의로 인공 지능(AI)의 한 분야다.
컴퓨터가 여러 데이터를 학습한 내용을 기반으로 작업을 수행할 수 있는 알고리즘과 기술을 개발하는 분야다. 이 강의에서는 기계 학습의 원리를 이해하고 이를 바탕으로 인공신경망 구현과 학습 분석을 진행한다.

손화철 교수의 ‘서양철학 산책’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강의로 철학자 탈레스에서 니체까지 서양철학의 중요한 학자들과 저서를 소개한다. 강의는 역사적 사실과 지식의 나열이 아닌, 철학자의 사상과 오늘 우리 삶의 관계를 파악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 강의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전문지식을 갖고 있지 않아도 철학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한다.

또한 지난해에 열었던 ▲세계 10대 미술관 여행(언론정보문화학부 강두필 교수) ▲파이썬 프로그래밍(글로벌리더십학부 김경미 교수) ▲중독의 심리학(상담심리사회복지학부 신성만 교수) 강의도 K-MOOC를 통해 누구나 수강할 수 있다.

한동대가 제공하는 K-MOOC 6개 강좌는 모두 9월 중 개강한다.
지난해 개설했던 ‘세계 10대 미술관 여행’과 ‘파이썬 프로그래밍’은 지난 3일 개강해 진행 중이고, 새롭게 개발한 ‘서양철학 산책’과 ‘파이썬으로 배우는 기계학습 입문’은 지난 10일 개강했다.

이외 2016년 개강돼 2년간 진행된 ‘중독의 심리학’과 새로 개설된 ‘통일 한국 준비와 조망’은 오는 17일 개강한다. 올해 새롭게 개설된 3개 강좌의 수강신청 기간은 다음달 12일까지로 수강생은 수강신청 후 자유롭게 강의를 시청할 수 있다.

한동대는 내년에도 ▲현대 세계관의 이해(ICT창업학부 최용준 교수) ▲웹 앱 디자인(글로벌리더십학부 김군오 교수) ▲법률가와 정치(법학부 이국운 교수) 등 3개 교과목을 추가로 개설한다.

한편 이 같은 온라인 학습 강좌 시스템은 대학생과 교수, 평생 학습자 등 필요에 맞춰 누구나 K-MOOC 사이트(http://www.kmooc.kr )에서 수강할 수 있다.
정승호 기자 / phcgn@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4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