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9-01-24 오전 12:30: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프리미엄 제품 생산 확대’ 설비 점검서부터

포항제철소, 혹한기 대비ㆍ총점검의 날…장애↓ 수익성↑
이율동 기자 / gsm333@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11일
[경상매일신문=이율동기자]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새해 설비 점검에 만전을 기해 프리미엄 제품 확대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포항제철소에 따라면 1월 혹한기에 대비해 취약설비와 위험요인을 점검하는 한편, 10일과 11일 양일간 설비 총 점검을 실시한다.

테마 점검은 계절, 시기별 취약설비와 위험요인을 고려해 실시하는 점검 활동이다. 1월의 점검테마는 혹한기 취약설비 점검으로, 저온에 취약한 유압설비와 윤활설비를 비롯해 전해액, 응축수, 냉각수 등 설비 유지 상태를 점검하고 미흡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한다.

또한, 매주 목요일과 금요일은 ‘설비 총 점검의 날’로 지정해 생산성 제고와 품질 향상에 힘쓰고 있다. 철저한 설비점검을 통해 장애를 줄임으로써 생산 시간을 늘리고 고부가 프리미엄 제품 생산비율을 확대하는 것이다.

휴일 장애를 예방하고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구동, 체결, 유압 등 일상적인 운전설비 표준을 점검하는 한편, 지구정비와 중앙정비로 나눠 취약설비와 핵심설비에 대한 전문 점검을 실시한다.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제철소 현장은 포스코 경쟁력의 원천이다”며 “설비고도화를 바탕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프리미엄 제품을 확대해 수익성을 강화하자”고 강조했다.
↑↑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혹한기 테마점검에서 전용 장비로 증기관을 점검하고 있다.
ⓒ 경상매일신문


이율동 기자 / gsm333@hanmail.net입력 : 2019년 01월 11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