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11-18 오전 02:19: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사업연계로 환동해지역 ‘일자리 창출’

중진공, 유관기관 합동간담회
이율동 기자 / gsm333@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8일
[경상매일신문=이율동기자]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는 6일 본사 대회의장에서 글로벌 안전 전문가를 초청해 선진 지식을 습득하고 직원 안전 의식을 높이는 장을 마련했다.

안전관리로 유명한 호주의 BSL제철사(Blue Scope Steel Limited)에서 온 안전보건 전문가들은 포스코 직원들에게 안전관리제도부터 현장 안전활동, 리더십과 협업 등 안전과 관련된 다양한 이론과 실무를 강연했다.

이날 강연에는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을 비롯한 직책보임자와 안전파트장, 안전방재그룹 등 300여 명이 참석해 안전의식을 제고하고 향후 발전 방향을 모색했다.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무재해, 무사고 실현을 위해서는 작업환경도 꾸준히 개선해나가야 하지만 직원들이 안전의식을 갖고 조업에 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전했다.

포항제철소는 현장에 숨어있는 잠재 위험을 개선해 작업 안전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직원들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교육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 포항제철소 본사 대회의장에서 열린 해외전문가 초청강연에서직원들이 안전 강연을 듣고 있다.
ⓒ 경상매일신문


이율동 기자 / gsm333@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8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인사 결혼 부음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