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11-19 오전 12:30:5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추석 차례상, 전통시장서 준비하세요

대경, 마트보다 25% 저렴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4일
[경상매일신문=김영식기자]추석차례상 전통시장이 대형유통업체보다 25% 내외 저렴하다.

추석명절을 2주 앞두고,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이하 aT)가 13일 올해 대구·경북지역 추석 차례상 차림비용을 발표했다.

지난 12일 기준 대구·경북지역(대구, 안동, 포항) 2개 전통시장과 4개 대형유통업체를 대상으로 추석 차례상 관련 성수품 가격을 조사한 결과, 전통시장 23만7천원, 대형유통업체 32만3천원으로, 차례상 마련에 전통시장 이용이 대형유통업체보다 25% 내외로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참깨의 가격 차이가 가장 심했고, 도라지, 고사리, 시금치, 배추, 무 순으로 전통시장이 더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구·경북지역의 전년대비 가격추세는 전통시장 7.0%, 유통업체가 4.0%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 전국 추세와 비슷했다.  쌀은 전년도 생산량 감소로 전년대비 28.2%(대구·경북 기준) 가격이 상승했고, 배추, 무, 시금치는 산지 폭염 및 우천으로 인한 작황부진에 따른 출하량 감소로 인해 가격이 상승했다. 

 사과, 배 가격은 봄철 이상저온 및 여름철 폭염으로, 상품과(上品果) 비중이 줄어들어 전년대비 10% 이상(대구·경북 기준) 가격이 상승했다.  또 동태(어적용, 1kg)와 다식(150g)의 경우, 대구·경북지역에서 예년에는 전국 평균가격을 상회했으나, 올해는 다른 지역에 비해 저렴한 가격대를 형성해 각각 전년대비 14.4%, 8.2%로 하락했다.

정부는 추석 성수품 수급안정 대책기간(오는 21일까지)에 주요 10대 성수품 공급량을 평시대비 1.4배 확대하고 있고, 추석 전 수요가 몰리는 과일·축산물 선물세트도 꾸준히 특별 공급할 예정이다.
 
과일 선물세트는 지난해보다 40% 확대한 7만 개의 알뜰선물세트를, 축산물은 10만원 이하의 실속형 한우 선물세트 및 삼겹살·갈비 등으로 구성된 한돈 선물세트를 공급한다.
  
한편 aT는 지난 10년(2008∼2017) 동안 누적해온 추석 성수기 가격을 분석해 부류별 구매적기를 발표했다.  채소류(배추·무 등)는 계약재배 및 수매비축물량이 안정적으로 공급되겠으나, 수요가 집중되는 시기(추석 1∼2일 전)를 피해 추석 3∼5일 전에 구입하는 것이 저렴하다.
 
또 과일류(사과·배)는 추석 1주 전부터 여러 품종이 집중 출하되고 공급도 원활해지기 때문에 추석 6∼8일 전에, 축산물(소고기·돼지고기)은 선물용 수요가 증가하는 시기(추석 11∼14일 전) 및 제수용 수요가 증가하는 시기(추석 1~3일전)를 피해 추석 4∼6일 전에 구매할 것을 권장했다.

이와 더불어 수산물(명태)은 정부비축물량이 방출돼 안정세를 보이겠으나, 추석이 임박할 즈음 소폭 오름세가 형성되기 때문에 제수용 수요가 집중되기 전인 추석 5∼7일 전에 장을 보면 더 알뜰하게 구입할 수 있다.

이와 관련 aT 신장현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9월 들어 기상여건이 호전돼 배추·무, 사과·배 등 주요 품목 공급이 점차 원활해질 것으로 보인다"면서 "추석을 앞두고 정부가 주요 성수품 공급량을 확대하고, 농·수협과 지자체 등의 직거래 장터와 특판장 운영에 따른 할인판매가 활성화되면, 향후 가격은 좀 더 안정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또 “올해 특히 어려운 기상 여건 하에서 생산을 위해 고생하신 농어업인에 대한 격려의 마음으로 우리 농수산물을 많이 이용해 주시고,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석 차례상 구입비용의 상세정보 및 관련자료는 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 농산물 유통정보 홈페이지(www.kamis.or.kr)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또 직거래장터 등 오프라인 장터 정보 등은 싱싱장터 홈페이지(www.esingsing.com) 또는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8년 09월 14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인사 결혼 부음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