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10-19 오전 09:31: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불법 여론조사 혐의 이재만 12일 구속 갈림길

대구지검, 구속영장 청구
방영수 기자 / bangsu2000@naver.com입력 : 2018년 10월 12일
[경상매일신문=방영수기자] 대구지검 공안부(부장검사 김성동)는 11일 불법 여론조사 등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 이재만(59) 전 자유한국당 대구 동구을 당협위원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 전 위원장에 대한 구속적부심은 오는 12일께 열릴 가능성이 크다.

검찰에 따르면 이 전 위원장은 6·13 전국지방 동시선거 당시 한국당 대구시장 경선에 대비해 무더기 착신 전화 개설을 지시하고 대학생들을 사전선거운동과 모바일 대리투표에 동원한 의혹을 받고 있다.

앞서 경찰은 지난 7일 이 전 위원장을 소환해 편향된 여론조사와 착신 전화 개설을 통한 중복응답 등 불법 여론조사 행위에 개입 지시했는지를 집중적으로 추궁했지만 "불법 행위를 지시하거나 권유한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경찰은 지방선거 직후 이 전 위원장의 자택과 휴대전화 등 30여 명의 주변 인물을 압수 수색을 하고 50여 명을 참고인으로 조사했다.  이 과정에서 검찰은 이 전 위원장의 최측근과 선거캠프 관계자 등 5명을 같은 혐의로 구속한 바 있다.
↑↑ 자유한국당 이재만 당협위원장이 지난 7일 오전 대구 수성구 지산동 대구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 경상매일신문


방영수 기자 / bangsu2000@naver.com입력 : 2018년 10월 12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