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10-22 오전 10:10: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대구 지역 최고의 기술 가진 ‘달구벌 명인’ 5人 선정

市, 자동차정비직종 최용식 씨 등에 명인증서 수여
매월 50만 원씩 5년간 3천만 원 기술장려금 지급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10일
↑↑ 자동차정비 직종
최용식 명인
ⓒ 경상매일신문
↑↑ 보 일 러 직종
이종흔 명인
ⓒ 경상매일신문
↑↑ 자수공예 직종
전순이 명인
ⓒ 경상매일신문
↑↑ 화훼장식 직종
신정옥 명인
ⓒ 경상매일신문
↑↑ 이·미용 직종
권기형 명인
ⓒ 경상매일신문

[경상매일신문=김영식기자]대구시가 최고 장인 ‘달구벌명인’ 5명을 선정했다. 
대구시는 지역 산업현장에서 최고 기술을 보유하고, 숙련기술 발전과 숙련기술자의 지위 향상에 크게 공헌한 5명의 장인을 발굴해 ‘달구벌 명인’으로 선정하고, 9일 시청 본관 상황실에서 명인증서 수여식을 개최한다.

올해 6회째를 맞는 ‘달구벌명인 선정’은 지역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숙련기술인들을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대구시가 지난 2012년 11월 '대구광역시 달구벌명인 선정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면서 시작됐다.

지역산업 34개 분야 90개 직종에서 15년 이상 산업현장에서 기술발전과 숙련기술자의 지위향상에 크게 이바지 해 온 장인을 대상으로 달구벌명인을 선정하며,  최종 선정된 명인에게는 ‘대구광역시 달구벌명인’의 칭호를 부여하고 명인 증서, 명인패 및 배지(badge)를 수여한다.  또 매월 50만 원씩 5년간 총 3천만 원의 기술장려금도 지급한다.

대구시는 이번 달구벌명인을 선정하기 위해 지난 4월 선정계획을 공고하고, 사전설명회를 개최했으며, 10개분야 14개직종에 23명이 신청자로 접수됐다. 특히 심사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해 외부지역 명장 등 현장 전문가와 지역 내‧외 교수들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서류심사와 면접심사, 현장실사, 최종심의를 거쳐 최종 5명의 달구벌명인을 선정했다.

올해 선정된 대구시 달구벌명인은 자동차정비직종 최용식명인, 보일러직종 이종흔명인, 자수공예직종 전순이명인, 화훼장식직종 신정옥명인, 미용직종 권기형명인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달구벌명인 선정 제도는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자신의 분야에서 묵묵히 한 우물을 파며 노력해 온 분들에게 긍지와 자부심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했다"며 "우리시에서 인정한 최고의 숙련기술인이라는 자긍심을 가지고 지역 사회를 위해 더 노력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10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