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9-02-20 오전 12:30: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위생·의료

계명대 동산의료원 “선진 의술, 우즈벡도 할 수 있어요”

두 번째 방문…의료 기술 전수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9일
ⓒ 경상매일신문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이 우즈베키스탄에 우리나라 선진 의료기술을 전수한다.사진은 동산의료원 마스터 클래스 관계자와 안디잔 국립의대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산의료원 제공

[경상매일신문=김영식기자]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이 우즈베키스탄에 우리나라 선진 의료기술을 전수한다.

동산의료원은 우즈베키스탄 안디잔 국립의대 초청으로, 지난 5~9일까지 현지 의과대학생, 대학원생, 교수진 및 의료진을 대상으로 마스터 클래스를 진행한다.  이번 마스터 클래스는 안디잔 국립의대의 두 번째 초청으로, 지난 2월에 진행된 마스터 클래스에서 현지 참석자들의 높은 만족도와 재요청에 의해 이뤄지게 됐다.

초청된 동산의료원 송대규 대외협력처장(생리학)과 조광범 국제의료센터장(소화기내과)은 내분비생리학과 비만, 소화기 질환 및 내시경적 치료에 관한 특강과 시연을 통해 선진 의료기술을 전수한다. 

또 동산의료원과 우즈베키스탄 간의 향후 협력 방안과 안디잔 의과대학 의료진의 동산의료원 연수에 관한 논의도 진행된다.

이와 관련 동산의료원 송대규 대외협력처장은 “양국 간의 의술을 교류하고 메디시티 대구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두 번씩이나 마련해준 안디잔 의과대학에 감사하다”면서 “앞으로도 의료분야에서 양국이 협력, 발전해나가는데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안디잔 국립의대 마다지모브 마다민 무미노비치 총장은 “동산의료원의 마스터 클래스에 대한 우리 학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교류를 통해 양국이 상호 발전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9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