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12-17 오전 12:52: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 정치일반

경북ㆍ10개 상의, 일자리 일군다

지역 상공인 경쟁력 강화 최선
지방소멸 등 위기 극복 힘모아
현장애로 해소 규제 발굴ㆍ건의

이종팔 기자 / gsm333@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1일
↑↑ 경북도, 지역 10개 商議와 일자리 창출 위해 MOU 체결
ⓒ 경북도 제공

[경상매일신문=이종팔기자]

경북도는 10일 포항상공회의소에서 지역 10개 상공회의소회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상공인 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하고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이철우 도지사 취임 이후 지역 상공인의 대표기구인 10개 상공회의소회장단과 처음 만나는 자리로 지방소멸, 청년실업으로 어려움에 처한 경북의 위기 극복을 위해 경북도와 지역 중소․상공인이 힘을 합쳐 좋은 일자리를 만들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협약 체결 주요내용은 지역상공인 경쟁력 강화, 일자리 창출 및 미스매치 해소 등 총 5개 분야 9개 세부 과제로 나눴다.

5개 분야로는 먼저, 지역 상공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도에서는 KTX 서울역에 기업이 상시 활용할 수 있는 대구경북 기업인 라운지를 운영하고 ‘일자리를 만드는 당신이 경상북도입니다’를 테마로 도청에 경상북도 기업관을 설치한다.

또한, 일자리 창출과 미스매치 해소를 위해 상공회의소는 도에서 시행하는 ‘1社-1청년 더 채용 릴레이 운동’사업과 ‘지역주도형 청년(중소기업) 일자리 사업’에 적극 참여키로 했다.

수요 맞춤형 핵심인력 육성 분야는 도에서 추진하는 ‘대구․경북 혁신인재 양성프로젝트’와 ‘경북 인공지능 거점센터’의 교육프로그램에 지역 상공협의회 회원 기업의 CEO와 재직인력 등이 적극 참여한다.

또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도에서는 일자리 창출 실적이 우수한 기업에 포상을 확대하고, 기업 현장 애로해소를 위해 경북도와 상공회의소가 각종 규제․법령 개정사항을 발굴하고 건의키로 합의했다.

마지막으로, 경북도와 상공회의소는 양 기관에서 시행하는 정책과 사업 홍보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경북에는 포항, 경주, 김천, 안동, 구미, 영주, 영천, 상주, 경산, 칠곡 등 총 10개 상공회의소가 있으며, 총 3,864명의 회원을 보유한 지역의 대표 중소․상공인 조직이다.

조정문 경북상공회의소협의회 회장은 “취임 이후에 기업 일선 현장을 다니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기업인들을 많이 만나시는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도내 상공회의소 회장과의 모임을 정례화 하는 등 지역 상의가 명실공히 지역 경제 주체로서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뒷받침해 달라”고 말했다.
이종팔 기자 / gsm333@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1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인사 결혼 부음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