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9-02-20 오전 12:30: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 행정

쇠퇴지역 살리는 뉴딜사업 공모 총력

대구, 대명동 등 3개 지역 신청
주민 의견 반영 등 준비 착착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12일
ⓒ 경상매일신문  대구시가 지난해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서 전국 최다선정에 이어, 올해도 쇠퇴지역 재활성화를 위한 정부 역점사업인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에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대구시 제공
[경상매일신문=김영식기자]
대구시는 지난해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서 전국 최다선정에 이어 올해도 쇠퇴지역 재활성화를 위한 정부 역점사업인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에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고 11일 밝혔다.

대구시는 지난 8일까지 접수한 2019년 상반기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국토교통부 중점 선정방향에 맞춰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한 3개 지역을 공모 신청했다. 

특히 ‘대명동, 마음과 마음을 이어 상생하다’ 사업은 남구 대명동 남부시장 일원에 일반 근린형으로 신청했으며, 주요 사업내용은 방치된 남부시장 활성화를 위해 시장정비 및 어울림마당조성, 안지랑 곱창골목과 연계를 위한 남부시장 접근성 향상 및 가로환경정비 등이 있다.

또 ‘송현동 든·들 행복 빌리지 조성사업’은 달서구 송현 공원 일원에 주거지 지원형으로 신청했다.  주요 사업내용은 송현 공원 주변의 노후주거지 재활성화를 위한 주차장 및 복합시설 조성 등 기초생활 인프라구축, 중소기업 성장지원센터와 연계한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인큐베이팅 오피스 건립 등이 있다.

이와 더불어 ‘상상과 추억이 다시 꽃피는 화원’ 사업은 달성군 화원읍 대구교도소 주변지역에 중심시가지형으로 신청했으며, 주요 사업내용은 대구교도소 후적지 주변 노후 쇠퇴지역에 화원시장 활성화 및 상업특화가로 조성을 통한 중심상권의 회복, 도심인프라 개선 및 쾌적하고 안전한 동네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에 신청한 사업들은 사업유형에 따라 중앙과 광역으로 나눠 서면평가, 현장실사, 발표평가 등의 평가과정을 거쳐, 다음달 말 최종적으로 사업을 선정할 예정이며, 중구, 동구, 등 6개 구·군도 하반기 공모신청을 위해 주민의견을 반영한 재생계획(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수립하는 등 공모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 대구시는 신규 도시재생사업 선정을 위한 노력과 더불어 기존 선정사업의 원활한 추진에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지난 2017년 선정된 3개소의 경우,  지난해 8월 도시재생활성화계획 승인, 10월부터 예산을 교부해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필요한 복합앵커시설 및 생활 인프라시설에 대한 토지보상 등을 진행 중이며, 
지난해 선정된 7개소의 경우, 오는 12월 도시재생 선도 지역 지정, 오는 5월 도시재생활성화계획 승인 후 6월부터 예산교부 및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권오환 대구시 도시재창조국장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되는 올해부터는 다수의 공모선정을 통한 양적성장과 더불어 질적 성장을 고민해야 할 시점이다"면서 "선정사업 및 신청 예정사업의 면밀한 검토를 통해 뉴딜사업과 더불어, 시 역점 추진사업 및 부서 단위사업 간 연계를 통한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지역의 재활성화를 위해 장소 중심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12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