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 : 2018-08-14 오전 12:30: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 정당

바른미래당, 승민-철수서 ‘승민-주선’으로

수임기관 합동 회의…합당
김동철, 원내대표 맡기로

류길호 기자 / gilhoryu@gmail.com입력 : 2018년 02월 14일
바른미래당의 공동대표로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대구 동을)와 국민의당 박주선 국회부의장(광주 동·남을)이 13일 합의추대됐다.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전당대회 격인 수임기관 합동 회의를 열고, 양당의 신설합당을 최종 확정했다. 특히 바른미래당은 오후에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공식 출범대회를 갖고 양당 통합작업을 마무리했다
유 대표는 “바른미래당의 성공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공동대표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이미 말씀드린대로 지방선거가 끝나는대로 저는 바로 사퇴하겠다"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이날 원내대표는 김동철 의원, 정책위의장은 지상욱 의원이 각각 맡기로 했다. 또한 사무총장은 이태규 의원이, 사무부총장은 바른정당 출신 김성동 전 의원이 맡기로 했다.
이어 최고위원은 권은희·김중로(이상 국민의당)·정운천·하태경 의원(이상 바른정당) 등 국민의당 출신과 바른정당 출신이 각각 2명씩 맡기로 했다. [경상매일신문=류길호기자]
류길호 기자 / gilhoryu@gmail.com입력 : 2018년 02월 14일
- Copyrights ⓒ경상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사회
경제
상호: 경상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13-81-42693 / 주소: 포항시 북구 삼호로 85(대신동) 2,3층 / 발행인/편집인 : 권영원
mail: gsm333@hanmail.net / Tel: 054-253-7744 / Fax : 054-231-77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호
등록번호 : 경북,아00365 / 인터넷신문등록일 : 2015년 5월 27일
Copyright ⓒ 경상매일신문.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